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달력

12

« 2017/12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  
2008.11.10 00:03

DirectShow 개발자 교육 후기 분류없음2008.11.10 00:03

2주간 매일 3시간씩 저녁 7시부터 10까지 진행되는 동영상 S/W 개발자 교육을 이수했다. 첫 주는 회사에서도 일찍 퇴근하는 등 그나마 할만했지만, 두 번째 주는 예비군 훈련과 겹쳐서 완전 강행군이었다. 덕분에 지금은 약간 감기 기운이 있는 것 같다.


30시간 교육이라고는 하지만 DShow를 처음 배우려고 하는 나같은 사람도 가능한 수준의 교육인데다 워낙 동영상 S/W 개발이라는 범주로 다뤄야 할 것들이 많다보니 기본적인 내용 자체는 그리 특별한 것이 없다고 생각했다. 책에서도 배우려면 배울 수 있지 않을까 하고 말이다. 하지만 같이 교육을 받았고 실제로 개발을 하고 있는 사람 말을 들어보면 그렇지도 않았던 모양이다. 책만으로는 부족했던 내용을 많이 얻을 수 있었다고 한다.

다시 생각해보면 그렇기도 한 것이, 사실 나는 DShow 관련 책을 본 적이 없으니 잘 알지도 못하면서 너무 가볍게 생각한 것이기도 하고, 강의 자료 이외에 강사님이 제공한 예제 소스나 교육생들의 질문에 대한 답변이 양적으로도 풍부하고 질적으로도 좋았기 때문이다. 이쪽 분야로 상당히 경험을 많이 쌓은 분이라 예제 소스나 질문에 대한 답변에 그런 경험이 녹아 있다는 걸 느낄 수 있었다.


마지막 날인 금요일에는 뒤풀이를 가졌다. 2주간이라는 짧은 시간이지만 비슷한 과정을 겪고, 또 다들 비슷한 일을 하고 있거나 경험한 적이 있기에 술자리는 얘깃거리가 넘친다.

주위를 좀만 돌아보면 정말 말도 안되는 상황에서 힘들게 일하는 사람, 혹은 얼마전까지도 그렇게 일하다 상황이 좀더 나은 곳으로 옮긴 사람을 만나는 게 어렵지 않다. 이런 식으로만 보면 개발자의 미래는 참 어둡기만 하다.

하지만 직접 창업할 꿈을 키우고 있는 사람, 창업해서 꿈을 이뤄가고 있는 사람도 어렵지 않게 만날 수 있다. 전반적으로 어려운 요즈음에도 앞으로 계속 나아가는 그분들의 의지를 보면 새삼 감탄스럽고 부럽다.


개인적으로 얻은 것은 과장님과 얘기 할만한 기술적인 교집합이 하나 더 생긴 것. 우리 개발부는 각자 전문 분야를 가지고 독립적으로 작업하는 분위기가 아직 유지되고 있어 의견 교환이나 논의가 쉽지 않았는데, 같이 얘기할 수 있는 거리가 하나 더 생긴다는 것은 좋은 변화의 기회라고 생각한다.

신고
Posted by waf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준서아빠 2008.11.10 10: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내용의 강좌도 있었군요... 앞으로 종종 뵙겠습니다. :)

    • wafe 2008.11.10 19: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시들어가던 블로그를 다시 살리려고 노력중인데 댓글을 달아주시니 기분이 좋네요.
      찾아와 주셔서 감사합니다. ^^

  2. 2008.11.10 20: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wafe 2008.11.10 19: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하 안그래도 부담을 많이 느끼길래 연락을 한 번 해봐야하나 싶었는데 먼저 착수하셨군요. 카페에서 뵙겠습니다. =)

  3. hyang082 2008.11.12 15: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이제 막 Direct show 공부를 시작한 사람입니다. 책이 많지 않아서 Direct show가 저한테는 좀 어렵네요 종종 와서 좋은 자료도 얻어가고 가끔씩 여쭈어 봐도 되나요?..;. 수고하세요

    • wafe 2008.11.13 15: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반갑습니다. ^^

      DirectShow 관련해서 질문도 하고 정보공유를 하기 위해서 카페를 만들었으니 와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아직 정보가 많지는 않지만 앞으로 채워나가야죠. =)

      http://cafe.daum.net/dshow

  4. hyang082 2008.12.08 16: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그 동안 잘 지내셨나요? 저.. 여쭈어 볼께 있는데요. 혹시 다이렉트쇼 오디오 변환 필터 만들어 보신 적 있으신가요?.. 예제 소스가 필요한데 혹시 있으신가해서요. 꼭 해야하는 일인데.. 염치불구하고 여쭈어 보고 있습니다. 혹시 해보셨다면 도움을 바랍니다..ㅠ.ㅠ

    • wafe 2009.01.14 0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에고.. 제가 한참 정신이 없어서 블로그에 신경을 못 썼습니다. 많이 늦었지만 꼭 해결하셨기를 바랍니다.

DirectShow 관련해서는 프로젝트 환경을 깔끔하게 세팅하기가 참 어려운 것 같다. 지난 번에는 Visual Studio 6.0에서 DirectShow 컴파일할 때 했던 삽질 얘기였는데 이번에는 VS 2005다.

DirectShow 필터를 만들려면 샘플 프로젝트 중에서 BaseClasses 프로젝트를 컴파일해서 strmbase.lib 를 만들어야 하는데, 주어진 상황에서 뭔가 쉽게 잘 안되는 문제가 있었다.

주어진 상황은

  1. Visual Studio 2005
  2. Windows Server 2003 SP1 Platform SDK
  3. DirectX SDK 9.0

2003 SP1 Platform SDK 에서는 DirectShow가 PSDK 쪽으로 옮겨졌다. 그리고 BaseClasses 프로젝트가 솔루션 파일을 갖고 있지 않다. 그래서 nmake 를 가지고 컴파일을 해야한다.

어쨌거나 컴파일을 하면 뭔가 잔뜩 에러가 나온다. VC++ 8의 변경 사항 중에, for 문의 시작 조건 부분에서 선언한 변수의 범위가 for 블럭만으로 제한되도록 바뀐 것 때문에 이런 에러가 나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그렇다면 Makefile을 수정하여 컴파일 옵션을 변경해야 한다. 간단히 Makefile을 열고 컴파일 명령이 있는 부분에 /Zc:forScope- 라는 옵션을 추가하면 된다.

한 고비 넘었다. 그리고 다시 컴파일을 하면 에러 갯수가 확 줄어드는 것을 볼 수 있었다. 남은 에러를 보면 대강 '타입이 지정되지 않았는데, 이제는 int 라고 가정해버리는 짓따위는 하지 않아' 정도의 변명이었다.

몇 군데 함수 리턴 타입이 지정되지 않은 곳에서 에러가 발생하는 것인데 이건 별도로 옵션이 있는게 아니라서 소스를 직접 고쳐야 한다. 주변 소스에 맞게 적절히 타입을 선언해주고 다시 컴파일하면 성공!

사실 그냥 다음 버전인 Windows Server 2003 R2 Platform SDK 만 깔아도 문제가 해결된다고 하는데, PSDK를 또 까는게 귀찮아서 이런 삽질을 했다. -_-;

신고
Posted by wafe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7.06.18 13:40

DirectX SDK에 얽힌 삽질 분류없음2007.06.18 13:40

DirectShow를 쓰는 프로젝트를 컴파일 할 일이 생겨서 DirectX SDK 2005 June Update를 설치했다. 그러나 컴파일 실패! DirectShow를 쓰려고 설치한 SDK에 DirectShow만 쏙 빠져있다니 이런 낭패가 있나.

What happened to DirectShow?를 보니 2005년에 나온 Windows Server 2003 SP1 Platform SDK부터는 DirectShow를 포함하게 되었고 따라서 DirectShow가 DirectX SDK에서 빠지게 되었다고 한다.

나는 Platform SDK를 2003 February 버전으로 쓰고 있었으니 자... 그럼 Platform SDK를 업데이트 해볼까? Windows® Server 2003 SP1 Platform SDK Web Install 페이지로 이동해보니 두둥!

The last SDK that will work with VC 6.0 is the February 2003 Edition, you can order a CD on the fulfillment site. Side by side installations are not supported.

VC++ 6.0을 지원하는 마지막 Platform SDK는 2003년 Feb 버전이라고 한다. 휴우... 자세히 읽어보길 잘했지.

Platform SDK 버전에 맞춰서 대략 2003년에 나온 DirectX 9.0 SDK를 찾아보니 2003년 10월 쯤에 나온 Summer 2003 버전이 있다. 이걸 설치하고 컴파일하니 OK!

도움될 만한 정보가 있을까싶어 구글 검색을 하다보니 비슷한 문제로 글을 남긴 사람이 있다. 이런 중요한 변경 사항이 있으면 어디 잘 보이는데 대문짝만하게 좀 써 붙이고 그랬으면 좋겠구먼. MS -_-+

신고
Posted by waf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U.Seung 2007.06.18 14: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삽질을 안해도 되는 세상이 오면 참 행복할텐데 말이죠. ㅎㅎ

  2. 노헝그리 2007.06.18 15: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발자와 삽질은 뗄레야 뗄 수 없는 관계인 것 같습니다.ㅎ

  3. INVICTUS 2007.06.21 16: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아악;ㅁ;!!!!!내 이틀에 걸친 노력은!!

    • wafe 2007.06.24 22: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크... 제가 좀 더 일찍 글을 썼으면 더 나았을까요?

      동업자들의 정신적 건강을 위해서라도 삽질은 자랑할 만한 일이라는 생각이 문득 듭니다.

  4. maximus 2007.10.12 21: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VC6.0 호환 되는 마직 SDK들입니다.

    Platform SDK : Windows Server 2003 PSDK (February 2003)
    DirectX SDK : DirectX 9.0 SDK Update - (Summer 2004)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