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달력

12

« 2017/12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  

'광고'에 해당되는 글 1

  1. 2007.06.15 연예인의 대부 업체 광고 출연을 왜 문제 삼을까? (2)

오늘 아침 출근길에 오마이뉴스 무가지에서 대출 광고 출연 연예인을 비판하는 기사를 보았다.

오마이뉴스 - "무이자~" 계속 합창하시겠습니까?

구독중인 RSS 목록을 돌다보니 블로그에도 관련된 글이 좀 있다.

오마이뉴스의 기사가 6월 11일자인 걸 보니 벌써 며칠 전부터 시끄러웠던 모양이다.

개인적으로는 연예인의 사생활에는 그닥 관심이 없고, 드라마나 광고에서의 이미지와 실세계의 사생활은 분리해서 생각하는게 낫다는 입장인데 일반적으로는 그렇지 않으니 최수종은 눈물을 흘렸다고도 하고 재계약을 안해서 큰 수입을 포기하고 하는 모양이다.

사실 비난 여론을 피하려 재계약을 하지 않은 최수종이나, 걍 비오면 맞고 말겠다는 최민수나 내게는 똑같아 보인다. 그게 스스로 이미지를 만들어 가는 방식이고 컨셉일테니까.

대체적으로 여름하늘님의 글에 공감한다. 그냥 광고 출연한 연예인만 욕하고 넘어가면 가쉽성 찌라시와 별 다를 바가 없지 않나. 66%라는 엄청난 이자율을 설정한 입안자들과 거의 허위 과장 광고에 가까운 광고를 그동안 제재하지 않은 쪽을 비판하고 개선을 요구하는 쪽이 좀 더 발전적일 것이다.

신고
Posted by waf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U.Seung 2007.06.15 19: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자율 제한을 하지 않는 나라도 있다고 하더라고요, 그에 비하면 우리나라는 그나마 괜찮은 상황 아닐까요? ㅎㅎ

  2. jindog 2007.06.16 13: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자율을 제한하지 않고도 제1,2 금융권에서 대출받을 수 있는 길을 좀 더 많이 열어주면;;; 되긴하는데 머 그렇게 풀리는 돈이 많아지면 안되니 그건 적당히 조절해야하고 이자율을 제한하자니 어느 정도가 제한선인지 설정하기 어렵고 참 정책 입안하기 힘들거야;;;



티스토리 툴바